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완도군은 서울에서 420km 떨어져있는 실제 서울기준으로 가장 먼 섬이다.
(자칫 대한민국에서 가장 멀다고 적을 뻔... 역시 과도하게 집중되는 수도권 중심 마인드의 폐해-.-)

[1박2일에서 두번이나 찾아준 덕에 급 유명해진 완도군의 '청산도']

부산만 해도 서울에서 차로 4시간~5시간이면 가는데 비해, 완도는 6시간 내외 소요되는데다
비행기나 KTX같은 고속형 교통도 없으니 접근성이 현저히 떨어진다.
(제주도는? 당신이 수도권에 거주한다면 매우 가까운 섬 아닐까?)

하지만 온라인에서만큼은 부산이나 완도나 요즘 핫이슈인 세종시나 모두 같은 조건이다.
특히 재정도 갈 수록 악화되는 입장에서는 지자체의 온라인의 활용이 더 중요할 것이다.

다만....

지금까지 수많은 관광정보사이트, 특산물쇼핑몰, 지자체 홈페이지를 돈들여 만들었지만
실제로 사람들이 비난하는 '멀쩡한 보도블럭' 교체보다 못한 성적표를 받아들다 보니 이제는 온라인에 대해 기대보다는 실망과 한계를 더 느끼고 있는 듯 하다.

단적인 사례.
시군구 지자체가 직접 또는 위탁 운영중인 쇼핑몰 69개중 년매출이 1천만원도 되지 않는 시군 쇼핑몰이 15개시군(22.7%)에 달하고 년매출이 5천만원도 되지 않는 쇼핑몰도 26개시군(39.4%)에 달하고 있으며, 광역시도가 운영중인 쇼핑몰 9개 사이트중 시군 쇼핑몰 수준에도 못미치는 연매출 5억원 미만인 쇼핑몰이 5개(55.6%) 사이트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특히 지자체가 운영, 위탁중인 쇼핑몰은 지자체 예산으로 운영되는 경우가 대부분으로 2008년에만 25억원에 달하는 국민혈세가 쇼핑몰 운영경비로 지원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.[강기갑의원 국감자료/연합뉴스/2009. 9.23]
 

완도군이 이런 이유들로 온라인 활성화를 결심했고, 그 방법으로 선택한 것이 바로 외부 전문가 그룹의 활용이었다.
지자체 특성 상 계약에서부터 구체적인 과제 선정까지 어려움이 많았지만, 완도군수의 의지가 강했기에 결국은 6개월의 대장정에 돌입할 수 있었다.(찬양모드?) 아이템티비 입장에서도 지리적으로 너무 멀다는 핸디캡 때문에 잠시 고민했지만, 사례를 만든다는 입장에서 흔쾌히 Join!!

컨설팅을 진행하면서 핵심적인 두가지 원칙은 첫번째 컨설팅이 끝나고서도 지속가능한 현지 역량의 확보, 두번째 온라인을 활용해서 할 수 있는 모든 과제에 대해 최소한 첫발을 떼게 만든다는 것이었다.
(결국 그 원칙을 달성하기 위해서 조금 불쌍했지만1명의 컨설턴트를 현지 '유배' 시키는 방법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했는데... 완전 노총각인 그 컨설턴트에게 심심한 위로를 뒤늦게 보낸다^^;)

어쨌든 6개월 동안...
1. 완도군의 우수한 특산물을 외부 온라인 쇼핑채널에 소개하고 판매를 활성화
2. 기존 자체 운영 중이었지만 사실상 휴면상태였던 완도군 이샵의 제역할 찾아주기
3. 완도군이 좀 더 가볍게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온라인 블로그 및 동영상 채널 개설
4. 완도군의 아름다운 관광정보를 일반인의 목소리로 알릴 수 있는 출사여행 이벤트
5. 현지 온라인 전담팀의 구성 및 역할 강화


뭐 대략 이런 과제를 수행했던 것 같다.

결과들도 자화자찬 같지만 나쁘지 않아 매출도 불과 월 수백만원수준에서 1~2억 수준으로 올라섰는데.. (완도군이숍 포함 G마켓, 옥션, 신세계몰 등의 외부 완도군 브랜드쇼핑관을 통해서 나온 매출) 지속적인 유지가 필요하지만 일단 출발은 매우 좋은 편이다.
[옥션 내 완도군 브랜드관. 옥션 검색창에 '건강의섬 완도'를 치면 쉽게 찾을 수 있다]


보통 사람들이 전하는 생생한 완도군의 모습(온라인 컨텐츠)도 확보할 수 있었고...
[네이버 블로거 Boni님이 완도군 출사이벤트에서 남긴 포스트 중 일부 - 블로그 바로가기]

지자체라는 딱딱한 껍데기를 벗고 얘기하자는 의미의 '완소완도 블로그'도 일단은 시작.
 
[완도군 블로그 '완소완도']


흔치 않은 컨설팅 과제이기도 했고, 실제 할 일도 많아서 6개월이 훌쩍 지나버렸는데...
지속여부에 대해 여전히 걱정스러운 마음.(이 부분에 신경은 많이 썼지만 여전히 불안불안...^^)


 
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건...
최소한 이번 프로젝트가 최소한 '보도블럭'까는 것보다는 나았다는 생각이 든다는 것이다.^^

안 그래도 재정악화 등 수도권 집중으로 인해 말라가고 있는 지방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는 영역 아닌가 싶다.
다른 지자체들도 조금은 다른 시각으로, 외부와의 좋은 결합으로 시도했으면 싶다.
그런 면에서 완도군의 사례가 좋은 기준점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남는다.



완소완도, 화이팅!!


완도군 온라인브랜드마케팅 컨설턴트 : 아이템티비(Itemtv)
관련홈피 :
http://itemtvnext.co.kr/tag/완소완도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전라남도 완도군 완도읍 | 완도군청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:::완도지킴이 완완이

댓글을 달아 주세요